관세음보살 개금불사 > 공지사항

본문 바로가기

공지사항

공지사항

관세음보살 개금불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9-08-20 17:34 조회748회 댓글0건

본문

관세음보살 개금불사

 歸依三寶하옵고 

 모든 불자님들의 가정에 자비로우신 관세음보살님의 가피가 늘 함께하시기 기원합니다.


그동안 경향각지의 신심 돈독한 불자님들의 보시행으로 기도 수행처로 손색이 없게 전각과 협소한 도량을 일신하여 모두가 환희심으로 기도 수행할 수 있는 청정도량으로 만들었지만, 세월의 흐름 앞에 허물이 벗겨지듯 누추해진 관세음보살님의 개금불사를 봉행(奉行) 하고자 합니다. 


『불설인과경』에는 “불자들이 개금불사에 동참하는 것은 탐, 진, 치의 삼독심을 버리는 수행을 닦는 것이며, 천상락의 복을 받고 내세에 복덕 구족한 용모의 자손을 얻는다.”고 하였습니다. 부처님을 개금하는 일은 부처님의 32가지 거룩한 모습 가운데 하나인 황금색 몸을 갖추도록 하기 위함입니다. 따라서 진리의 옷으로 부처님을 장엄하는 공덕으로 미래세에 부처가 된다는 수기를 받을 수 있는 것도 불상 조성과 개금불사의 공덕이 같기 때문입니다. 


 신심(信心)과 정성(精誠)으로 동참하여 세세생생 소멸되지 않을 개금불사의 공덕을 나누시길 발원하며, 아울러 이웃에게도 널리 권선(勸善)하시어 부처님과의 수승한 인연을 맺게 하시기를 바랍니다. 

 

대한불교조계종 해동 제일 관음기도도량 금오산 향일암

                                                                        주    지  지  인

                                                                        신도회장  자인형 합장


동참안내


10만원 (1인 이름 부처님 안에 기록)

30만원 (가족 이름 부처님 안에 기록)

50만원 (가족 이름 부처님 안에 기록, 현판에 1인 기록)

100만원 (가족 이름 부처님 안에 기록, 현판에 2인 기록)

300만원 (가족 이름 부처님 안에 기록, 현판에 가족 기록)

500만원 (가족 이름 부처님 안에 기록, 가족 및 회사 상호 모두 기록)



❖부처님 복장(腹藏:부처님뱃속에 넣는 五寶,五經,五穀,五香,五藥,五吉祥草,五供養,五輪種子,五傘蓋,등)을 넣어드릴 분과 가족의 이름을 소원과 함께 넣으실 분은 미리 신청하시기 바랍니다.

 경전에 이르기를 이세상의 모든 사람들이 잘살고 못살고 귀하고 천하며 끝없이 받아야 하는 고통과 끝없이 받을 수 있는 행복은 모두가 전생에 지은 인과로 이루어 지는 것이라 하였습니다. 현생에 부귀공명과 행복하고 건강하며 자줏빛 도포와 금관옥대도 부처님 말씀을 믿고 따르며 불상을 금으로 단장한 공덕이니라 하였습니다.

 

황금으로 불상을 단장하는 것은 곧 자기 몸을 단장 하는 것이요 옷으로 부처님을 위하는 것은 곧 자기 몸을 덮어 보살피는 것이니라 하였습니다. 개금 불사 봉안 점안식을 봉행코저 하오니 만나기 어려운 뜻 깊은 불사에 기쁜 마음으로 동참하시어 뜻하시는 소원을 이루시고 당대 홍복을 누리시기 바랍니다.


대한불교조계종 금오산 향일암은 해동 제일의 관음기도 도량입니다. 해를 바라본다는 향일암의 이름처럼 불보살님의 자비광명이 늘 함께하는 성소여서 예부터 선남선녀들의 기도수행이 끊이지 않는 명승길지입니다. 

불사란 인연 없는 중생에게 새로운 인연을 맺어주고, 인연 있는 중생에게는 더욱 깊은 복덕을 지어주게 하는 것입니다. 이 불사에 함께 동참함으로써, 현세에는 지혜와 복전이 되게 하여주고 미래에는 성불(成佛)의 인연(因緣)이 맺어지기를 바랍니다. 그 공덕은 삼세(三世)의 인과(因果)를 동시에 소멸하고, 자자손손 후대에까지 이어지는 복덕(福德)이 되리라 믿습니다. 

또한 개금불사에 동참하면 윤회의 고통을 끊고 삼재팔난을 능히 막을 수 있으며, 가족의 건강과 행복을 얻을 수 있다고 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그누보드5

여수시 돌산읍 향일암로 60Tel. 010-6562-4742   |  061-644-4742Fax. 061-644-2390관리자로그인

Copyright ⓒ 2019 Hyangila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