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사 > 주변사찰

본문 바로가기

주변사찰

fe5fc41e36d7243bc195a666b73f68b9_1564477784_743.png


주변사찰

흥국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0-01-18 11:18 조회70회 댓글0건

본문

대한불교조계종 제19교구 본사인 화엄사(華嚴寺)의 말사이다. 1196(명종 26) 지눌(知訥)이 창건하였으며, 나라가 흥하면 이 절도 흥할 것이라는 흥국의 염원을 담고 있어 흥국사라 하였다고 한다. , 변방의 국찰(國刹), 나라의 안정과 융성을 기원했던 기도처로, 불법 그 자체보다는 호국을 우선으로 한 사찰로 창건되었다.

 

그 대표적인 예로 고려시대의 젊은 학승이 백일기도를 마친 뒤, 기도의 회향축원문(廻向祝願文)에 흥국기원(興國祈願)은 빠뜨리고 성불축원(成佛祝願)만을 넣었다고 하여 이 지방의 향리에게 벌을 받고 다른 절로 쫓겨났다는 일화가 전하고 있다.

 

그 뒤 1560(명종 15) 조선 초기부터의 불교 탄압과 왜구의 침입으로 폐허화된 것을 법수화상(法守和尙)이 중창하였다. 임진왜란 때 기암대사(奇巖大師)가 이 절의 승려 300여 명을 이끌고 이순신을 도와 왜적을 무찌르는 데 공을 세웠으나, 절은 전화로 전소되었다.

 

그 후 1624(인조 2) 계특대사(戒特大師)가 중건하였고, 1690(숙종 16)에 통일(通日)이 대웅전·팔상전 등을 중건하였다. 1760년경에는 17() 14(), 총건평 624평에 승려 643명이 상주하던 큰 사찰이었다고 하며, 지금도 그 면모를 갖추고 있다.

 

1780(정조 4)에는 승군 300명이 힘을 모아 선당(禪堂)을 중수했으며, 1803(순조 3)에는 효암(孝庵충감(充鑑전순(典淳) 등이 적묵당을 중건하였다. 1812년에는 승군이 심검당을 중수했는데, 조선 말기에 와서 흥국사에 주둔하는 승군이 해산되었다.

 

1895(고종 32) 경허대사가 무사전을 중창하였고, 19121925년에 칠성각·안양암 등을 중수하였다.

 

현존하는 당우로는 보물 제396호로 지정된 대웅전을 비롯하여 1645년에 건립한 팔상전(八相殿)과 불조전(佛祖殿), 순조 때 건립한 전라남도 유형문화재 제45호인 원통전(圓通殿), 그 밖에 응진전·무사전(無私殿첨성각(瞻星閣적묵당(寂默堂심검당(尋劒堂노전(爐殿백련사(白蓮舍법왕문(法王門봉황루(鳳凰樓천왕문(天王門영성문(迎聖門) 15동의 건물이 있다.

 

전화 : 061-685-5633

주소 : 여수시 흥국사길 16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그누보드5

여수시 돌산읍 향일암로 60Tel. 010-6562-4742   |  061-644-4742Fax. 061-644-2390관리자로그인

Copyright ⓒ 2019 Hyangilam. All rights reserved.